'폭염주의보 폭염경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7.30 온열질환 증상, 폭염 사망자, 온열질환자급증, 열사병 사망, 폭염주의보 행동요령, 폭염경보, 폭염주의보 폭염경보, 온열질환 주의, 온열질환자증상, 폭염예방, 폭염 건강관리, 폭염경보 기준

온열질환 증상, 폭염 사망자, 온열질환자급증, 열사병 사망, 폭염주의보 행동요령, 폭염경보, 폭염주의보 폭염경보, 온열질환 주의, 온열질환자증상, 폭염예방, 폭염 건강관리, 폭염경보 기준

 


30 질병관리본부는 "응급실을 운영하는 전국 의료기관 536곳과 함께 감시체계를 운영한 결과, 5월 24일부터 지난 28일까지 발생한 온열질환자는 모두 352명이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이번주 들어 26~28일 사흘간 발생한 온열질환자가 전체의 21%인 74명이나 되었으며, 이 가운데는 올해 첫 폭염 사망자도 포함되었습니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이번주 들어 사흘간 일평균 최고기온 31.4℃로 올해 처음 30℃를 넘어섰다. 당분간 무더위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고령자와 야외근로자 등의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습니다.

 

 

폭염 특보 / 오늘 밤도 열대야

 

 

폭염주의보는 낮 최고기온이 33도 이상, 폭염경보는 35도 이상인 상태가 이틀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내려집니다. 폭염주의보나 폭염경보 등 폭염특보가 내려지면 야외활동을 자제하고, 물을 많이 마시되 너무 달거나 카페인이 들어간 음료 및 주류를 마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냉방이 되지 않는 실내의 경우 햇볕이 실내에 들어오지 않도록 하고 맞바람이 불도록 환기를 시켜줘야 합니다. 특히, 창문이 닫힌 자동차 안에 노약자나 어린이를 홀로 남겨 둘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합니다.

 

거동이 불편한 고령, 신체허약자, 환자 등은 가급적 외출을 삼가고 장시간 외출시는 친인척, 이웃 등에 보호를 받아야 합니다. 또한 현기증과 메스꺼움, 두통, 근육경련 등 열사병 초기증세가 보일 경우에는 시원한 장소로 이동하여 몇 분간 휴식을 취한 후 시원한 음료를 천천히 마시면 증세를 완화시킬 수 있습니다.

 

넉넉하고 가벼운 옷을 입어 자외선을 방지하고, 노출부위는 썬크림 등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 피부를 보호하는 것도 중요합니다.

신고



트랙백 0 댓글 0